몽니스 탄생비화몽니스의 탄생비화를 소개합니다.

  • HOME
  • 몽니스 스토리
  • 몽니스 이야기
  • 몽니스 탄생비화

몽니스는 어떻게 탄생되었을까요?

우리나라 여성들이 쓰는 기초화장품의 개수는 몇 개나 될까요?
평균적으로 7~8개 이상 사용한다는 통계가 나왔습니다.
매일 습관적으로 쓰는 스킨, 로션, 에센스, 영양크림, 아이크림 등을 순서대로 사용하고 있습니다. 하지만 이 많은 기초화장품들이 과연 우리 피부에게 꼭 필요한 필수품일까요?

화장품 전문가들은 피부의 문제를 예방하고 개선하여 피부를 더욱 아름답고 건강하게 가꾸기 위하여 사용하는 기초화장품은 제형상의 차이만 있을 뿐 기능상의 차이는 없다고 말합니다.

우리가 피부를 젊고 아름답게 유지시키기 위한 기본 원칙은 보습과 영양입니다.
보습은 피부 겉에서 수분증발을 막아주는 역할을, 영양은 피부 속에서 손실된 기질의 보충, 보완으로 도움을 줄 수 있으면 됩니다. 이 두 가지 원칙을 충실히 수행하면서 피부에 부담을 주지 않고 해롭지 않은 성분들로 화장품을 만든다면 그 것이 좋은 화장품 일 것입니다.

그래서 루안 몽니스 연구진들은 고순도 펩타이드 복합체와 인동덩굴꽃 추출물, 루스쿠스아쿨레아투스 등 고기능성 성분들을 결합하고, 이 성분들과 배합되는 펩타이드 단백질 분자를 최소 단위로 쪼개어 저분자화시키는 등 세계 최고의 하이테크 기술을 개발하여 몽니스에 적용하게 되었습니다.
이렇게 탄생한 몽니스는 화장품 제형 중 가장 흡수율이 뛰어나고 유효 성분비가 높은 앰플 제형으로 제조하게 되었고 피부 전달을 위한 DDS 방식은 제형을 통해서 뿐만 아니라, 사용 방식을 새롭게 바꿈으로서도 뛰어난 DDS를 만들 수 있다는 코페르니쿠스적 발상을 통해 스프레이 미스트 방식을 채택하여 개발하게 되었습니다.

고순도 앰플(3ml 기준) 40병을 한 병에 담아 스킨, 로션, 에센스 기능을 하나로 묶어 간편하게 지속적으로 뿌려 사용할 수 있도록 특수 고안된 몽니스는 지금까지 화장품에서는 경험하지 못 했던 새로운 만족을 안겨드릴 것이며, 기존 화장품의 틀을 깨고 새로운 화장품의 역사를 바로 세울 제품이 될 것입니다.